"광주 연극계 성폭력 엄벌해야" 시민단체 연대 회견 > 뉴스정보

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뉴스정보

"광주 연극계 성폭력 엄벌해야" 시민단체 연대 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2-06-29 17:07 조회43회 댓글0건

본문

연합뉴스

"광주 연극계 성폭력 엄벌해야" 시민단체 연대 회견

장아름 입력 2022. 06. 29. 17:02 댓글 0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광주 연극계 성범죄 엄벌해야"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피해자와 여성단체들이 연대한 광주연극계성폭력사건해결대책위원회가 29일 오전 광주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 연극계 성폭력 사건 가해자들에 대한 엄벌을 촉구하고 있다. 2022.6.29 areum@yna.co.kr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 연극계에서 여성 배우들이 상습적인 성폭력을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여성·법률·인권단체들이 연대한 광주연극계성폭력사건해결대책위원회는 29일 광주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역 연극계 성폭력 가해 상황을 설명하고 엄벌을 촉구했다.

피해자들은 극단에서 공연을 준비하거나 뒤풀이 등을 하면서 여러 차례 권력형 성폭력이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동료들이 피해를 목격하거나 듣고도 "원래 그런 사람이니 우리가 조심해야 한다"라고 하거나 "손버릇이 좋지 않다"며 묵인했다고 호소했다.

피해자들은 극단을 그만둔 후에도 가해자들의 사회적 지위와 업계 특성 때문에 고통을 겪었다며 "더 이상의 피해를 막기 위해 연대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대책위는 "연극이라는 이름으로 행해진 성폭력과 성범죄의 은폐·침묵은 피해자들의 생존권과 존엄성을 파괴하는 폭력이자 범죄"라며 엄벌을 촉구하고 가해자로 지목된 극단 연출가 등 3명을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또, 광주시·광주문화재단·광주연극협회에 문화예술계 성폭력 전수조사 즉각 시행과 재발 방지책 마련을 요구했다.

areum@yna.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으로

꿈과희망상담센터 │ 대표 : 고경애 │ 사업자등록번호 108-80-06649
주소: 서울특별시 동작구 대림로 6, 신대방역 3번,4번출구 앞
사무실전화번호: 02-834-1366 │ 상담전화번호: 070-7503-1366 │ 팩스: 02-846-1366 │ 이메일: dnhope1366@naver.com

Copyright © 꿈과희망상담센터.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